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커뮤니티

공지사항

Home >커뮤니티>공지사항

부평 캠프마켓, 국내 최초 대규모 다이옥신 오염토양 완전 정화

관리자 2021-11-29 12:14:11 조회수 117





인천시 부평 미군기지 ‘캠프마켓’ 환경정화 민관협의회는 다이옥신류 오염토양 1만1031㎥에 대한 정화사업을 2년 6개월여 만에 완료했다고 29일 밝혔다.

협의회에 따르면 지난 9월 30일 토양을 채취해 다이옥신 오염도를 분석한 결과 목표치인 100피코그램(pg-TEQ/g)보다 훨씬 낮은 2.18피코그램을 달성한 것으로 확인됐다.

국내에서 대규모의 다이옥신 오염토를 완전히 정화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피코그램은 1조분의 1g이며, 100피코그램은 독일 등 유럽에서 유아용 놀이터 흙에 적용하는 기준이다.

지난 2019년 5월 시작된 다이옥신 오염토양 정화사업은 열탈착 방식(IPTD)으로 토양에서 다이옥신을 완전히 분리하고, 분리된 가스도 열산화 공정을 거쳐 무해화해 배출했다.

캠프마켓 환경정화 민관협의회는 내년 9월까지 기지 내 유류, 중금속 등 나머지 오염토양 정화를 완료할 계획이다.

정동석 인천시 도시계획국장은 “다이옥신 정화성공은 전 과정을 투명하게 관리한 민관협의회의 덕분”이라며 “시는 시민과 전문가의 의견에 귀 기울이고 관계기관과도 적극 협조해 정화사업이 차질 없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이현준 기자 chungsongha@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PARTNERS

환경부환경부
한가유역환경청한가유역환경청
한국환경공단한국환경공단
국립환경과학원국립환경과학원
한국농어촌공사한국농어촌공사
keirikei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