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커뮤니티

공지사항

Home >커뮤니티>공지사항

“토양정밀조사 재보완”… 센텀2지구 사업 장기 표류 위기

관리자 2022-06-22 16:22:24 조회수 299

 

 

부산 해운대구 센텀2지구 도시첨단산업단지(이하 센텀2지구) 조성사업이 또 다시 환경영향평가 문턱에 걸렸다. 낙동강유역환경청의 거듭된 보완 요구로 내년 착공 예정이던 사업 일정이 무기한 연기될 위기에 처했다. 지역의 대규모 미래 일자리를 창출하는 부산형 ‘판교 밸리’를 표방하는 센텀2지구 사업의 장기 표류 가능성도 커지고 있다.


낙동강유역청, 부산도공에 통보


사업 승인 절차 사실상 중단 상태


도공 “풍산 난색, 당장 조사 안 돼”


수용위 측 ‘선 평가 후 수용’ 입장


풍산 대체부지 마련도 지지부진


시, 환경평가 협의 완료에 최선 




■또 반려된 환경영향평가

 

낙동강유역환경청 측은 “센텀2지구의 환경영향평가 보완서에서 토양정밀조사 내용이 충실하지 않아 재보완 통보를 했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초 낙동강유역환경청의 환경영향평가 계획 보완 요구에 부산도시공사 측이 ‘풍산 부지를 양도·양수하는 시점에 정밀조사하겠다’는 의견을 냈다가 재차 보완 요구를 받은 것이다.

부산도시공사 측은 관련 법에 따라 풍산과 토지 매매 계약을 체결하는 시점에 정밀조사를 하겠다는 것이지만, 낙동강유역환경청은 시기에 상관없이 환경영향평가 협의를 하려면 정밀조사를 하라는 입장이다. 환경영향평가 협의는 산업단지 승인을 위한 마지막 절차로, 환경영향평가 협의가 완료되면 사업계획 심의를 거쳐 보상과 착공에 들어간다.

부산도시공사 측이 당장 정밀조사가 어렵다고 한 것은 풍산 측이 난색을 표하고 있기 때문이다.

 

풍산 측은 토양 정밀조사에서 오염이 확인될 경우, 구청으로부터 정화 명령이 내려져 공장 가동이 중단될 것을 우려하고 있다. 방위산업체이기 때문에 공


장이 멈추면 전력 공백이 생길 수 있다는 2019년 국방부 감사 지적 사항을 근거로 들고 있다. 


환경영향평가 재보완 조치로 센텀2지구 사업승인 절차는 사실상 중단 상태다. 특히 센텀2지구의 경우 중앙토지수용위원회 협의 절차(부산일보 3월 3일 자 2면 보도)와 맞물려, 환경영향평가 협의가 더욱 중요하다. 중앙토지수용위원회 측이 환경영향평가 완료 후 사유지 수용을 위한 협의를 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이다.

센텀2지구 사업진행의 핵심 열쇠를 쥐고 있는 낙동강유역환경청의 입장은 확고하다. 낙동강유역환경청 관계자는 “2017년 센텀2지구 그린벨트 해제 논의를 시작할 때부터 정밀조사가 환경영향평가에 반영되어야 한다는 의견은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결국 풍산 부지에 대한 정밀조사가 이뤄지지 않는다면, 사업은 무기한 연장될 수 밖에 없는 실정이다.


■풍산 대체부지 마련도 쉽지 않아

풍산이 이전할 대체부지 마련도 지지부진하다. 지난해 기장군 일광면 일대로 이전이 추진되자 주민들이 거세게 반발했다. 당시 낙동강유역환경청과 상수도사업본부 등도 부정적인 견해를 나타내자 지난해 9월 박형준 시장이 원점에서 재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후 부산시는 전방위적으로 대체부지 마련에 나섰지만, 별다른 성과는 없는 상황이다.

한때 부울경 메가시티 출범에 맞춰 경남과 경계 지역 등이 물망에 올랐으나 지방선거 변수로 논의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 강서구 이전 방안도 검토됐지만, 지역민 반대와 그린벨트 해제 등 난관이 큰 것으로 분석됐다. 부산시는 이른 시일 내에 기장군의 신임 군수와 만나 풍산 이전에 관한 의견을 전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시와 부산도시공사는 대체부지 마련과 별개로, 환경영향평가 협의를 완료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이다. 환경전문가 등이 참여한 민관협의체를 구성해 정밀조사에서 오염토 발견 때 토양 정화 방법과 시기를 조정하는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다.

부산도시공사 토목사업처 송원섭 처장은 “센텀2지구는 부산의 미래를 이끌 중요한 사업이어서 더 이상 지체할 수 없다”며 “낙동강유역환경청과 해운대구청, 풍산 등과 긴밀히 논의하여 환경영향평가 협의가 조속히 완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지연 기자 sjy@busan.com

ⓒ 부산일보(www.busan.com)



출처= “토양정밀조사 재보완”… 센텀2지구 사업 장기 표류 위기 - 부산일보 (busan.com)


PARTNERS

환경부환경부
한가유역환경청한가유역환경청
한국환경공단한국환경공단
국립환경과학원국립환경과학원
한국농어촌공사한국농어촌공사
keirikeiri